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는 대기 고객 관리 서비스 스타트업 나우버스킹에 인수 조건부 투자했다고 11일 발표했다.

나우버스킹은 카카오톡 기반 대기 고객 관리 솔루션 ‘나우웨이팅’을 서비스하고 있다. 지난 7월 기준 2600개 식당을 고객사로 확보했다. 누적 사용자는 1800만 명이다.

야놀자는 나우웨이팅을 식당뿐만 아니라 자사의 숙박, 레저 등 여가 서비스 전반에 적용한다는 계획이다. 야놀자 앱과 연동해 여행지 근처 맛집을 추천하고 식당 예약, 웨이팅, 주문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김종윤 야놀자 온라인부문 대표는 “글로벌 여가 ‘슈퍼 앱’으로 진화하기 위해 인수를 결정했다”며 “글로벌 호텔산업의 디지털 전환을 주도할 혁신적인 디지털 솔루션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최한종 기자 onebel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