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가 한국소셜콘텐츠진흥협회가 주최한 ‘제10회 대한민국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대상 2020’에서 기업부문 최고상인 종합대상(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11일 발표했다.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종합대상을 받았다.

대한민국 SNS 대상은 기업과 공공기관의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블로그, 유튜브 등 SNS 활용 현황을 평가해 심사한다. 심사는 SNS 활용지수(30%), 산학연 전문가 평가(40%), 참여 기업 및 기관 SNS 전문가가 타 분야를 평가하는 내부전문가 평가(20%), 사용자 투표(10%) 결과를 종합해 이뤄진다. LG유플러스는 모든 심사항목에서 우수한 점수를 받았다.

LG유플러스의 마케팅 캠페인 여럿이 우수 사례로 꼽혔다. 인스타그램에서 진행한 ‘LG벨벳 비대면 캠페인’, 만우절 기념 ‘홀맨’ 콘텐츠, 인기 크리에이터와 협업한 유튜브 영상 등이 우수 사례 목록에 올랐다.

홍윤정 기자 yjho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