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약품긴급구호네트워크, 수해 지역에 의약품 지원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사상 최고급 폭우로 수해 피해를 본 전남 지역에 의약품 1천500 세트를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지원은 제약바이오협회와 대한약사회, 한국의약품유통협회 등 약업계 3개 단체로 구성된 '약업계 의약품 긴급구호 네트워크'(이하 네트워크)를 통해 이뤄졌다.

네트워크는 우선 전남 구례군, 곡성군, 담양군 지역을 방문해 의약품 500세트를 각각 전달한 뒤 이후 15∼17일에 전북과 강원, 충북에도 의약품을 지원하기로 했다.

지원하는 의약품은 해열·진통제와 속쓰림 개선제, 알레르기 치료제 등이다.

이 밖에도 수해 피해를 복구하고 있는 자원봉사자를 위한 마스크 3만매, 박카스 3천명, 손 소독제 3천400병 등도 지원하기로 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