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MORPG 프리프·라펠즈 글로벌 진출 박차
웨이투빗-갈라랩, 공동사업 계약 체결

블록체인 디지털 콘텐츠 플랫폼 프로젝트 BORA(보라)의 개발사 웨이투빗이 글로벌게임 개발사인 갈라랩(Gala Lab)과 공동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양사는 전세계에서 연 매출 100억 이상을 기록하고 있는 MMORPG ‘프리프’와 ‘라펠즈’의 PC ·모바일 국내외 서비스 마케팅과 출시 등 다방면에서 협업을 진행한다. 보라 플랫폼 연동을 통한 블록체인 게임 개발을 추진하며 △한국 △미국 △프랑스 △독일 △일본 등을 중심으로 글로벌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갈라랩은 2010년 설립된 게임 전문 개발사다. MMORPG인 ‘프리프’, ‘라펠즈’, ‘이터널 블레이드’, ‘마스커레이드’, MMO 인라인 레이싱 게임 ‘스트리트 기어즈’, 액션 퍼즐 RPG ‘퍼즈몬’ 등 다양한 게임을 개발해 서비스하고 있다.

송계한 웨이투빗 대표는 "이번 공동사업 계약을 기반으로 공격적으로 글로벌 사업 확장에 나서겠다. ’프리프’와 ‘라펠즈’의 글로벌 서비스의 이관을 시작으로 다양한 지역과 플랫폼에서 갈라랩의 게임을 출시하겠다”고 말했다.

김현수 갈라랩 대표는 “글로벌 이용자들에게 더 좋은 콘텐츠와 만족도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대영 한경닷컴 인턴기자 kimgiza@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