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라운지
온라인 명품 상거래 스타트업 머스트잇이 150억원 규모의 투자(시리즈 A)를 유치했다고 21일 발표했다. 머스트잇은 이번 투자 유치 과정에서 1000억원 이상의 기업 가치를 인정받았다.

IMM인베스트먼트, 소프트뱅크벤처스, 케이투인베스트먼트파트너스, 메디치인베스트먼트가 이번 투자에 참여했다. 투자자들은 머스트잇의 거래 규모가 빠르게 늘어나고 있고, 성장 가능성도 높다고 평가했다. 머스트잇의 연간 거래액은 지난해 최초로 1500억원을 돌파했다. 회사 관계자는 “올 상반기에만 이미 거래액이 1000억원을 넘었다”며 “연간 거래액은 약 2600억원에 이를 것”이라고 말했다.

머스트잇은 이번 투자금을 기술 고도화와 마케팅 확대, 인재 채용에 활용할 계획이다.

최한종 기자 onebel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