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 음악방송 생중계 서비스
KT는 중국 최대 이동통신사 차이나모바일의 콘텐츠 담당 계열사인 미구(Migu)와 5세대(5G) 이동통신 기반 콘텐츠 판매 계약을 맺었다고 15일 발표했다.

이번에 수출하는 5G 콘텐츠는 국내 신인 아이돌 중심의 생중계 K팝 음악방송 ‘KT 라이브 스테이지’다. KT는 지난해 미구와 5G 기반 뉴미디어 콘텐츠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홍콩에서 시범적으로 KT 라이브 스테이지 생중계 및 고화질 주문형비디오(VOD)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이번에 정식 판매 계약을 맺음에 따라 미구의 동영상 플랫폼을 통해 중국, 홍콩, 대만 등 중화권에서 KT 라이브 스테이지를 볼 수 있게 됐다.

이승우 기자 leesw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