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언팩 초청장 발송
구리빛 왕관으로 새 색상 강조
삼성 '갤럭시노트20' 내달 5일 베일 벗는다

삼성전자가 다음달 5일 온라인 언팩 행사를 열고 갤럭시노트20 등 신제품을 선보인다.

삼성전자는 8일 글로벌 미디어와 파트너사에 ‘삼성 갤럭시 언팩 2020’ 초대장(사진)을 발송하고 신제품 공개 계획을 밝혔다. 그동안 언팩 행사는 매년 8월 미국 뉴욕에서 열렸지만,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다. 삼성전자 뉴스룸과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다.

이번 언팩 행사에서는 갤럭시노트20, 갤럭시폴드2, 갤럭시Z플립 5G 등 하반기 프리미엄 스마트폰 신제품이 공개된다. 스마트워치 신제품인 갤럭시워치3, 새 무선이어폰 갤럭시버즈 라이브 등 웨어러블 신제품도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전자가 이날 공개한 언팩 초청 영상에는 갤럭시노트20의 새 색상을 암시하는 장면이 담겨 눈길을 끌었다. 영상에서는 구릿빛 S펜에서 물방울이 떨어져 왕관을 만드는 장면이 나온다. 최근 외신 등을 통해 공개된 ‘미스틱 브론즈’ 색상을 강조한 것으로 해석된다.

갤럭시노트20에는 상반기 출시된 갤럭시S20 시리즈와 같이 인덕션 형태의 카메라 모듈이 적용될 전망이다. 다만 울트라 모델에서 100배 줌이 가능했던 갤럭시S20과 달리 갤럭시노트S 울트라는 50배 줌까지만 지원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가격을 전작보다 낮춰 판매량을 늘리는 전략을 세울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갤럭시노트20은 다음달 21일, 갤럭시폴드2와 갤럭시Z플립 5G는 9월 이후 출시될 예정이다.

홍윤정 기자 yjho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