퓨처플레이, 창업가 콘텐츠 미디어 EO에 투자

퓨처플레이가 스타트업 창업가 콘텐츠를 제작하는 이오스튜디오(EO)에 투자했다고 7일 발표했다. 이번 투자에는 데일리호텔 창업자인 신재식 대표와 인플루언서 마케팅 스타트업 데이터블이 공동으로 참여했다. 투자규모는 비공개다.

EO채널은 1인 유튜브 크리에이터 '태용'으로 시작했다. 구글, 픽사 등 글로벌 기업에서 일하는 한국인들을 인터뷰한 '리얼밸리' 시리즈로 많은 구독자를 확보했다. 김태용 이오스튜디오 대표가 법인을 설립한 것은 지난해 8월이다. 현재 카카오, 우아한형제들, 토스 등 스타트업 대표와 엔지니어 등 업계 각층과의 인터뷰 영상을 내보내고 있다.

EO채널은 유튜브에서 약 20만7000명, 페이스북에서 약 4만7000명 이상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다.

최한종 기자 onebel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