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고가 19만9000원
사진제공=LG전자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77,200 0.00%)가 오는 10일부터 16일까지 프리미엄 무선 이어폰 '톤 프리' 신제품(모델명: HBS-TFN6) 예약 판매를 실시한다.

7일 LG전자에 따르면 '네이버 쇼핑'은 단독으로 이 기간 동안 신제품 예약 판매를 진행한다. 오는 17일부터는 전국 LG베스트샵, LG전자 온라인 공식 판매점 등에서도 판매를 시작한다.

신제품을 예약 구입하는 소비자는 마카롱 콘셉트 액세서리 케이스(5종 색상 중 1개 증정), 스타벅스 키링, 최대 7만원 상당의 네이버 포인트 등 다양한 구매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신제품은 영국 명품 오디오 업체 '메리디안 오디오'의 뛰어난 신호처리 기술과 고도화된 튜닝 기술(EQ)가 적용됐다. 새로운 이어폰 디자인에 최적화된 하드웨어 구조, 소프트웨어 성능 등까지 고려해 프리미엄 사운드를 완성했다고 LG전자는 설명했다.

LG전자는 신제품에 부착하는 이어젤이 피부에 직접 닿는 점을 고려해 국제표준 규격(ISO 10993)에 따른 피부 접촉 관련 생물학적 안전성 시험을 통과한 실리콘 소재를 채택했다.

이 외에도 △단 5분만 충전해도 최대 1시간까지 음악을 들을 수 있고 △'IPX4' 등급 방수 기능 △이어폰을 보관·충전하는 케이스에 탑재한 무선 충전 기능 △소리가 나오는 홀 안쪽의 대장균 등 유해 세균을 99.9% 살균해 주는 'UVnano' 기능 등이 탑재됐다고 LG전자는 설명했다. 신제품은 메트 블랙과 화이트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배성수 한경닷컴 기자 baeba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