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케어 연계 보험상품 등 서비스 확대
오는 9월 앱 출시 예정
 교보라이프플래닛, 블록체인 헬스케어 프로젝트 'HAU' 파트너로 합류

두나무 산하 블록체인 기술 기업인 람다256(Lambda256)의 블록체인 기반 헬스 포인트 연계 프로젝트 HAU(Health Alliance for U)에 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보험(이하 ‘교보라이프플래닛’)이 새로운 파트너로 합류했다.

람다256은 올해 9월 출시 예정인 블록체인 기반 헬스케어 통합 리워드 플랫폼 HAU에 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보험이 새 파트너로 참여했다고 6일 밝혔다.

HAU는 각종 온·오프라인 헬스케어 서비스에 대한 고객 혜택(마일리지)과 관심 정보를 통합 관리하는 블록체인 기반 헬스케어 통합 리워드 플랫폼으로 △람다256 △종근당홀딩스 △메가존클라우드 △이포넷 등이 참여 중이다.

교보라이프플래닛은 HAU에서 마일리지 혜택과 헬스케어 연계 보험 상품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전망이다. HAU는 건강 관련 상품과 각종 포인트, 마일리지, 할인 쿠폰 등을 보다 편리하게 통합 관리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고 있다. 프로젝트 참여사들이 함께 태스크 포스(TF)팀을 구성해 서비스 출시를 추진 중이다.

김정우 교보라이프플래닛 디지털마케팅팀장은 “이번 HAU 프로젝트 참여를 계기로 기존 보험사에 대한 이미지 개선이 기대된다. 고객 데이터 확보를 통해 더욱 다양한 포트폴리오 제공이 가능해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HAU TF팀 관계자는 "건강기능식품, 스포츠용품, 피트니스, 골프 등의 서비스 및 상품 제공사가 프로젝트에 추가로 합류할 예정이다. 국내뿐만 아니라 사업적 시너지가 날 수 있는 해외 기업의 참여도 적극적으로 모색 중"이라고 밝혔다.

김대영 한경닷컴 인턴기자 kimgiza@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