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운드X 주도 '클레이튼 거버넌스 카운슬' 참여
플랫폼 안정화·클레이튼 생태계 강화 추진
해시드·오지스, 카카오 '클레이튼 거버넌스 카운슬' 공동 참여

카카오 블록체인 기술 계열사 그라운드X가 자체 개발한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을 공동 운영하는 ‘클레이튼 거버넌스 카운슬(Klaytn Governance Council)’에 블록체인 전문 투자사 겸 액셀러레이터 ‘해시드(Hashed)’와 블록체인 기술 기업 ‘오지스(Ozys)’가 공동 참여한다고 2일 밝혔다.

해시드·오지스가 참여함에 따라 총 29개의 구성원이 거버넌스 카운슬로 활동한다. 클레이튼 거버넌스 카운슬은 IT, 금융, 게임 등 각 산업을 대표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구성됐다. △LG전자 △SK네트웍스 △GS홈쇼핑 △셀트리온 등 국내 기업과 함께 △바이낸스 △필리핀 유니온 뱅크 등의 해외 기업도 참여하고 있다.

해시드는 거버넌스 제안과 참여 및 투표를 주도할 예정이다. 클레이튼 생태계에 대한 투자 및 액셀러레이팅과 함께 사업적 및 기술적으로 협업할 수 있는 글로벌 기업들과의 전략적 제휴와 마케팅도 추진한다.

오지스는 클레이튼 플랫폼의 안정적인 운영을 위한 클레이튼 노드 운영에 매진한다. 특히 ‘클레이(KLAY) 스테이션’을 기획 및 개발하여 스테이킹 서비스를 자체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한재선 그라운드X 대표는 “클레이튼과 긴밀히 협업하고 있던 파트너들이 거버넌스 카운슬에 참여하게 되어 기대가 크다. 해시드·오지스가 클레이튼 플랫폼의 안정적인 운영과 동시에 생태계 활성화를 주도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대영 한경닷컴 인턴기자 kimgiza@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