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라운지
블록체인 기반 연구노트 서비스를 내놓은 레드윗이 KB인베스트먼트, 디캠프, 미래과학기술지주, 본엔젤스로부터 8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23일 발표했다.

레드윗은 모바일을 통해 연구노트를 쉽고 빠르게 관리할 수 있는 서비스 ‘구노’를 지난 11일 앱 장터에 내놨다. 수기로 작성한 기록을 사진으로 찍으면 자동으로 스캔해 연구노트로 만들어주는 서비스다. 프라이빗 블록체인을 통해 제3자의 서명을 안전하게 저장하고 버려진 데이터를 재가공하는 기능도 갖추고 있다.

레드윗은 지난해 12월 한국경제신문사와 국민대가 공동 주최한 ‘제1회 학내 스타트업 데모데이’에서 국민대 총장상을 받았다.

최한종 기자 onebel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