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삼성전자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 갤럭시A 시리즈의 마케팅 캠페인 '삼성 갤럭시A-#danceAwesome' 챌린지와 'AWESOME is for everyone' 광고 영상이 세계적 권위를 자랑하는 영국 'D&AD 어워드'에서 수상했다.

21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갤럭시A 시리즈 캠페인은 올해 D&AD에서 댄스 챌린지로 '엔터테인먼트' 부문 그래파이트 펜슬(은상)을, 광고 영상으로 '사운드 디자인과 음악 사용 카테고리' 부문 우드 펠스(동상)을 각각 수상했다.

D&AD는 1962년 런던에서 시작된 비영리 목적의 광고·디자인 페스티벌이다. 갤럭시A 시리즈는 이 페스티벌에서 몰입감 있는 디스플레이, 뛰어난 카메라 기능, 대용량 배터리 등 강력한 사용성을 갖춘 제품으로 Z세대를 겨냥한 'AWESOME is for everyone'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번에 수상한 해당 광고 영상은 '어썸'과 '스크린' '카메라' '배터리' 등이 반복되는 중독성 있는 후크송과 리듬감 있는 화면 구성으로, 주요 소비자층인 Z세대의 최신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공유 행태에 착안하여 갤럭시A 시리즈의 특징을 효과적으로 전달했다는 평을 받았다고 삼성전자는 설명했다.

Z세대들이 선호하는 동영상 공유 소셜미디어 '틱톡(TikTok)'에서 진행한 '댄스 어썸(#danceAwesome)' 챌린지는 참가자들이 영상을 직접 촬영해 자신의 틱톡 계정에 공유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걸그룹 블랙핑크를 포함해 총 470만건의 영상이 업로드 되고, 202억뷰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했다.

최승은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마케팅팀장은 "갤럭시 A 시리즈는 Z세대의 공감대를 이끌어 내기 위해 그들이 가장 필요로 하는 사용 경험에 집중했다"며 "블랙핑크와 협업한 댄스 어썸 챌린지와 같이 앞으로도 젊은 소비자들이 흥미롭게 느낄 수 있도록 새롭고 독창적인 아이디어를 지속 발굴해 글로벌 브랜드의 위상을 높여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배성수 한경닷컴 기자 baeba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