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마구마구2020' 사전등록 시작
국민 야구게임 '마구마구', 모바일로 돌아온다

2006년 출시된 인기 PC 온라인 야구게임 ‘마구마구’가 모바일 버전으로 돌아온다.

넷마블은 올 3분기 출시하는 ‘마구마구2020’(개발사 넷마블앤파크)의 공식 사이트를 오픈하고 사전등록을 시작한다고 4일 밝혔다.

마구마구2020은 마구마구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한 모바일 게임으로 이용자(유저)들에게 친숙한 특유의 SD 캐릭터, 투수와 타자 간 수싸움을 즐기는 실시간 대전, 역동적 수비, 날씨 시스템 등 원작의 핵심 게임 요소를 그대로 살렸다.


특히 국내 프로야구(KBO) 리그 실제 기록에 따라 능력치가 변하는 라이브 카드 시스템과 자동 파밍 플레이가 특장점으로 꼽힌다.

라이브 카드 시스템은 KBO를 보면서 좋은 기록이 예상되는 선수에게 투자하는 색다른 재미를 선사한다. 모바일에 최적화된 자동 파밍 플레이는 유저가 게임에 접속하지 않아도 싱글 리그가 자동 진행된다. 손쉬운 게임 재화 수급이 가능해 야구게임의 본질인 덱을 짜고 성장시키는 재미에 집중하게끔 했다.

마구마구2020 공식 사이트에서는 게임 소개를 비롯해 사전등록, 친구초대, 경품응모 등 다양한 이벤트를 확인할 수 있다.

사전등록자에게는 800보석, 100만 거니, 엘리트 카드, 경품 추첨권 등을 지급한다. 경품 응모에 참여하면 추첨을 통해 갤럭시S20 플러스, 아이폰11 프로, 갤럭시 버즈 플러스, 에어팟 프로, 스타벅스 음료, 문화상품권 등을 증정한다.

김봉구 한경닷컴 기자 kbk9@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