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디즈, 기업 정보 안내하는 ‘스타트업 찾기’ 서비스 시작

투자플랫폼 와디즈가 스타트업과 투자자를 연결하는 '스타트업 찾기' 서비스를 20일 선보였다.

'스타트업 찾기’는 스타트업의 명함이란 콘셉트다. 영상 콘텐츠를 포함한 기업 정보와 프로필 작성부터 공유, IR 요청하기 등 투자에 필요한 핵심 정보를 와디즈 앱에서 무료로 이용할 수 있게 하는 서비스다.

이번 서비스는 스타트업 투자에 대한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가운데, 스타트업을 위한 IR자료를 볼 수 있는 서비스는 쉽게 찾아볼 수 없다는 점에서 출발했다. 벤처캐피탈을 비롯해 정부기관, 엔젤투자자, 엑셀러레이터 등 개인부터 기관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스타트업 투자자들이 와디즈를 통해 100만개 이상의 국내 기업 IR자료를 열람할 수 있게 됐다.

산업군, 투자단계, 업력 등의 필터링을 통한 스타트업 검색 기능이 가능하다. 한국기업데이터와 연계해 기존 포털에서 유료로 제공하던 기업의 재무자료도 무료로 열람할 수 있다.

지난 14일 와디즈는 한국기업데이터와 스타트업 투자 정보 플랫폼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 스타트업 찾기 서비스에도 한국기업데이터를 통한 기업 정보들이 적용되어 있다.

신혜성 와디즈 대표는 “베타 서비스 기간 국내 주요 벤처캐피탈 심사역들로부터 큰 도움이 된다는 호평을 받고 있다”며 “국내 스타트업 기업과 투자자 모두에게 유용한 서비스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구민기 기자 koo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