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의 달'인 5월에는 선물 고민도 많습니다.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필수품으로 자리잡은 휴대폰도 인기 선물 중 하나로 꼽히는데요. 어린이날(5일)과 어버이날(8일)은 이미 지났지만 아직 선물 고민을 하는 분들을 위해 가격 부담이 덜하고 실용성 있는 휴대폰들을 정리해봤습니다.

◆ 폴더블폰 아닙니다…'폴더폰'의 재림

LG전자(68,200 +0.74%)는 최근 4G 폴더폰 'LG 폴더 2'를 출시했습니다. 2018년 3월 'LG 폴더'를 선보인 지 2년 만입니다. 구글 플레이스토어가 설치되지 않아 카카오톡 등 각종 애플리케이션(앱) 설치는 불가능하지만 웹서핑은 가능한 LTE(롱텀에볼루션) 지원 피처폰이라고 생각하면 됩니다.
LG 폴더 2/사진제공=LG전자

LG 폴더 2/사진제공=LG전자

장·노년층과 유소년층 및 단순기능 선호 고객 타깃으로 출시된 LG 폴더 2는 'SOS키' 'AI(인공지능) 음성서비스' 등을 탑재한 게 특징입니다. 제품 후면 SOS 버튼을 세 번 누르면 사전 등록된 번호로 자동 전화 연결되는 동시에 위치 정보도 보호자에게 문자 메시지로 전송됩니다. 휴대폰 조작이 서툰 경우 음성으로 해결할 수 있는 AI 음성 서비스도 넣었습니다.

이 외에도 외부 알림 창이 있어 폴더를 닫은 상태에서도 문자·전화 등 수신 알림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데이터 안심 잠금 기능이 적용돼 의도치 않은 데이터 요금 부과를 방지합니다. 와이파이와 블루투스 연결이 가능고 FM라디오 등도 지원합니다.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로는 퀄컴 스냅드래곤 210, 배터리 용량은 1480mAh(밀리암페어시), 램(RAM)은 1GB, 저장용량은 8GB입니다. 200만 화소 후면 카메라를 장착했으며 무게는 127g, 출고가는 19만8000원입니다.

◆ 스마트폰 원한다면 '가성비' 실속형폰으로

부모님 선물 '효도폰'이나 자녀 첫 휴대폰 '키즈폰'으로 저렴하면서 꼭 필요한 기능은 갖춘 실속형 스마트폰도 많이 찾습니다. 이동통신 업계에 따르면 중저가폰 가운데 인기 모델 중 하나는 삼성전자(52,700 -0.19%) '갤럭시 와이드4'입니다. 지난해 SK텔레콤을 통해 출시된 갤럭시 와이드4는 6.4인치 대화면을 갖춰 동영상 시청 등이 편합니다.
SKT 단독출시 삼성 '갤럭시 와이드4'/사진제공=SKT

SKT 단독출시 삼성 '갤럭시 와이드4'/사진제공=SKT

AP는 엑시노스 7884, 운영체제(OS)는 안드로이드 9.0입니다. 3GB 램, 32GB 저장 용량과 4000mAh 배터리를 갖춘 갤럭시 와이드4는 카카오톡, 유튜브, 간단한 게임 등을 무난하게 실행할 수 있습니다. 2500만 화소 광각 렌즈를 갖춘 듀얼(2개) 후면 카메라와 전면 800만 화소 카메라도 갖췄습니다. 삼성페이를 지원하지 않는 점은 아쉽습니다.

이외에 KT 전용으로 출시된 '갤럭시 진2', 삼성 보급형 갤럭시A10의 저렴한 모델 '갤럭시 A10e' 도 비슷한 스펙을 갖췄습니다. 이들 스마트폰은 모두 지난해 출시된 구형 모델이지만 통신3사의 결합 상품을 이용하면 기기 값이 사실상 공짜폰(0원)이나 다름없어 지금까지 꾸준한 수요를 보이고 있습니다.

◆ 가격은 저렴하지만 최신 폰을 찾는다면

올해 출시된 신제품을 찾으신다면 LG 'Q51'이나 삼성 '갤럭시A31'을 추천드립니다. 두 기기 모두 출고가 30만원대로 최신 보급형 기기들 중에서도 저렴한 축에 속합니다. 요금 부담도 5G보다 낮은 편인 LTE 모델입니다. 오는 22일 출시하는 'LG Q61'도 선택지 중 하나가 될 수 있겠습니다.
LG 'Q51'/사진제공=LG전자

LG 'Q51'/사진제공=LG전자

LG Q51은 LG전자가 지난 2월 말 출시한 6.5인치 '풀비전 디스플레이' 스마트폰입니다. 미 국방부 군사 표준규격을 통과해 내구성을 입증한 제품이며 1300만 500만 200만 화소 표준 초광각 심도 렌즈로 구성된 트리플 카메라가 특징입니다. 전면 카메라는 1300만 화소입니다.

음향 기능에도 중점을 뒀습니다. 자사 강점인 '쿼드덱'은 빠졌지만 주로 프리미엄 제품에만 장착되던 최대 7.1채널 'DTS:X' 입체음향 기능이 탑재됐습니다. 스테레오 스피커도 적용돼 이어폰 없이도 음질이 뛰어난 편입니다. LG 페이, 구글 어시스턴트 등 편의 기능도 장착됐습니다. AP는 미디어텍 MT6762를 넣었으며 램은 3GB, 32GB 저장 공간, 외장 메모리 슬롯(2TB)을 제공합니다.
삼성 '갤럭시 A31'/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 '갤럭시 A31'/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이달 출시한 갤럭시A31은 5000mAh의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했습니다. 4800만 화소 메인 렌즈와 500만 화소 심도 렌즈를 앞세운 후면 쿼드(4개) 카메라를 장착했습니다. 이는 같은 가격대 기기 중 가장 월등한 배터리와 카메라 스펙입니다. 6.4인치 인피니티-U 디스플레이를 갖췄으며 2400x1080의 FHD급 해상도를 갖췄습니다.

AP는 미디어텍 헬리오 P65 칩셋을 넣었습니다. 저장용량은 64GB, 램은 4G입니다. 저장용량의 경우 외장 메모리를 512GB까지 지원합니다. 광학식 디스플레이 지문인식과 함께 삼성페이를 쓸 수 있으며 3.5mm 이어폰 단자도 살렸습니다. 색상은 블루 블랙 화이트 3종입니다.

LG전자가 곧 선보일 LG Q61은 최근 삼성전자가 갤럭시A31과 함께 선보인 갤럭시A51 5G, 애플의 아이폰SE를 겨냥한 제품입니다. 중급형 제품이지만 출고가 30만원대로 책정될 전망입니다. 4800만 화소 메인 카메라를 필두로 후면 쿼드 카메라에 기기 전면에는 작은 카메라 구멍이 뚫린 '펀치홀 디스플레이'를 탑재합니다.

배성수 한경닷컴 기자 baeba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