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바이낸스KR

사진=바이낸스KR

가상자산 거래소 바이낸스KR은 블록체인 기반 분산 ID(DID, 탈중앙화 신원증명) 생태계 구축 협력체인 '마이아이디 얼라이언스'에 합류했다고 7일 밝혔다.

마이아이디 얼라이언스는 마이아이디(MyID) 플랫폼을 중심으로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ID 생태계를 구축해 기존 시장 문제점과 사용자 불편을 해결하고자 출범한 연합체다. 삼성전자를 비롯해 신한은행, IBK기업은행, 야놀자 등 국내 유명 기업들이 파트너사로 참여하고 있다.

블록체인과 생체인증을 활용하는 마이아이디 플랫폼은 지난해 6월 금융위원회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됐다. 금융실명법과 전자금융거래법상 요구되는 비대면 실명 확인과 관련된 모든 디지털 금융 업무에 적용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바이낸스KR은 은행들이 발급한 마이아이디 기반 신원증명을 사용하는 '성장 파트너(Growth Partner)'로 마이아이디 얼라이언스에 참여한다. 바이낸스KR 이용자들은 앞으로 통합ID를 활용할 수 있어 신원 인증 과정에서 겪어야 했던 번거로운 신원증명 절차가 간소화 될 전망이다.

바이낸스KR 관계자는 "국내 대표 DID 연합체인 마이아이디 얼라이언스에 합류해 신원증명 절차를 간소화하고 거래소 내 신원정보 위변조 및 도용 방지 등의 보안을 강화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산하 한경닷컴 기자 sanha@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