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자사주 매입 직원에 연 200만원까지 지원

네이버가 자사주 매입 직원에게 연간 최대 200만원의 현금을 지원하기로 했다.

4일 네이버에 따르면 이달부터 네이버 계열 법인 내 정규직 직원은 자사주를 사면 회사로부터 매입 금액의 10%를 현금으로 지원받는다. 네이버와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네이버I&S·웍스모바일·스노우·네이버랩스·네이버파이낸셜 등의 회사에 적용된다.

지원 한도는 주식 매입가 기준 연 2000만원으로 1년에 최대 200만원까지 받을 수 있다.

네이버 관계자는 "회사의 미래 가치를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자사주를 매입하는 구성원들에게 감사의 의미와 성장의 가치를 나누기 위해 '주식 매입 리워드 프로그램'을 시행한다"고 말했다.

김은지 한경닷컴 기자 eunin11@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