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헬로비전과 대한석탄공사가 강원 지역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손잡았다. LG헬로비전은 대한석탄공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지역 소상공인 광고를 지원하는 등 공동 캠페인을 한다고 29일 발표했다.

양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들의 영상 광고를 제작해주고 송출 비용도 지원키로 했다. 광고는 LG헬로비전 지역채널을 통해 방송된다. 온라인 전용 홍보 콘텐츠도 제작해 소셜미디어 채널에 게재한다.

LG헬로비전은 “공기업과 민간기업이 손잡고 지역사회에 활력을 불어넣은 우수 사례로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이승우 기자 leesw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