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네이트

사진=네이트

포털사이트 네이트가 뉴스 서비스를 개편한다. 사용자 활동성을 바탕으로 실시간으로 기사를 추천해주는 '추천뉴스' 서비스를 시작한다.

29일 SK커뮤니케이션즈(SK컴즈)에 따르면 네이트의 추천뉴스 서비스는 이용자들의 다양한 뉴스 선택 패턴을 세분화하는 데 초점을 맞춘다. 이후 분석 알고리즘을 통해 수많은 뉴스들 가운데 유사 그룹별로 관심을 가질 가능성이 높은 뉴스를 실시간 추천한다.

네이트 뉴스 이용자들은 네이트 모바일 웹과 애플리케이션의 시사·연예 뉴스 탭 각 하단에서 추천된 각 그룹별 5가지 기사를 확인할 수 있게 된다.

김종훈 SK컴즈 본부장은 "한 눈에 오늘을 더욱 쉽고 빠르게 확인할 수 있도록 디자인과 사용성 도 연내 지속적으로 고도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은지 한경닷컴 기자 eunin11@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