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제약, 이차적 부갑상샘기능항진증 치료제 출시

보령제약(12,950 -3.00%)은 이차적 부갑상샘기능항진증 치료제 ‘파시톨주(성분명 파리칼시톨)’를 다음달 1일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파시톨주는 파리칼시톨 성분의 복제약으로 만성신부전과 관련된 이차적 부갑상샘기능항진증의 치료 및 예방에 사용되는 약물이다.

보령제약은 파시톨주를 자체 생산한다. 사용자의 편의와 안전을 고려해 바이알(병) 제형으로 출시했다. 기존 파리칼시톨 성분의 제품은 유리 앰플 제형으로 출시돼 있어 개봉시 유리파편의 생성 및 약물 혼입의 우려가 있었다.

부갑상샘기능항진증은 만성신부전으로 인한 투석환자에게 주로 발생하는 병이다. 저칼슘혈증, 고인산혈증을 조절하기 위해 부갑상샘호르몬이 과도하게 분비되는 질환으로 체내 칼슘, 인 수치의 불균형을 야기하고 심각한 합병증을 일으킬 수 있다.

보령제약의 파시톨주 담당PM은 “파리칼시톨 성분의 퍼스트제네릭인 파시톨주를 출시해 의료현장에서 처방시 약물선택의 영역이 더욱 넓어졌다”며 “바이알 제형의 안전성과 경제적인 약가를 통해 의료진과 환자들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전예진 기자 ac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