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생명과학, 이우석 박문희 공동대표 체제로 전환

코오롱생명과학이 이우석 단독대표 체제에서 이우석, 박문희 각자대표 체제로 전환한다고 24일 공시했다.

박 신임 대표는 ㈜코오롱 인사실장(전무)을 역임했으며 지난 1월부터 코오롱생명과학 최고운영책임자(COO)로 활동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이 대표의 일시적 부재 상태로 원활한 의사결정을 위해 각자대표체제로 전환했다"고 설명했다.

이 대표는 지난 2월 회사의 골관절염 치료제 인보사의 성분 논란으로 검찰 수사를 받던 중 구속 수감됐다.

박상익 기자 dir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