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동산병원에 후원금 전달
사진=양사

사진=양사

게임빌(27,550 -2.82%)컴투스(106,400 -5.84%)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방역에 힘쓰고 있는 의료진과 관계자들을 위한 후원금 2억원을 기부했다고 3일 밝혔다.

게임빌컴투스는 코로나19 피해가 큰 대구·경북 지역의 계명대 대구동산병원에 후원금을 직접 전달했다.

대구동산병원은 가장 많은 확진자가 발생한 대구의 지역거점병원으로 현재 모든 병상을 코로나19 확진자에 활용하고 있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비상대책본부를 꾸리고 확진자 격리병실과 의료지원단 임시 숙소 등을 마련해 운영 중이다.

병원에 전달된 후원금은 방호복, 마스크, 손세정제 등의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현장 의료진들의 방역 물품 지원에 우선적으로 쓰일 예정이다. 환자 치료를 위한 의료 기기 구비 및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는 의료진 활동 등에도 사용될 계획이다.

게임빌·컴투스 관계자는 "어려운 환경에서도 우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헌신하는 의료진에 경의를 표한다"며 "환자 치료와 코로나19 조기 종식에 힘을 보태고 싶다"고 전했다.

최수진 한경닷컴 기자 naiv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