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는 오후 5시, 시간제 우체국은 오후 2시 판매 시작

우본 "마스크 공급물량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우체국 마스크 판매 시간을 2일부터 기존 오후 2시에서 오전 11시로 앞당긴다고 1일 발표했다. 우체국별 당일 판매 수량도 사전에 안내할 계획이다.

제주도에서는 오후 5시, 도서 지역은 마스크 도착 시각에 따라 판매 시간이 결정된다. 오후에 문을 여는 시간제 우체국은 오후 2시에 판매를 시작한다.

우정사업본부는 지난 27일 대구·청도 지역을 시작으로 28일부터는 전국 1406개 우체국에서 마스크를 1인 당 5매씩 판매해왔다. 그러나 공급량이 부족해 읍·면 소재의 우체국에서는 약 70여 명에게만 마스크 판매가 가능했다.

우정사업본부 관계자는 "마스크 공급물량 확보를 위해 관계부처와 협의하고 제조업체와 주말에도 협상을 진행하는 등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최한종 기자 onebel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