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검색도 '기생충' 열풍…통역사·짜파구리도 인기 검색어

칸영화제 황금종려상과 아카데미 4관왕을 차지한 영화 '기생충'의 열풍이 구글 검색 통계에서도 나타났다.

14일 구글에 따르면 이달 9일(현지 시각) 아카데미 수상 직후 5일 동안 영화 '기생충'은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검색된 영화로 집계됐다.

아카데미 작품·감독상 등 후보에 오른 영화 '조커'보다 129% 많았다.

아카데미 시상식 당일 '기생충' 검색량은 평소보다 857% 증가했다.

봉준호 감독에 대한 검색량도 폭증했다.

'봉준호의 나이는', '봉준호는 몇 개의 오스카를 수상했나', '봉준호의 통역사는 누구인가' 등 검색량이 시상식 당일 기준으로 2천38% 증가했다.

덩달아 한국 영화에 대한 검색도 늘었다.

지난 한 달 동안 '한국' 및 '영화'와 관련된 검색량은 47% 증가했고, 이번 주 검색량은 지난 1년간 최고치를 기록하기도 했다.

더불어 영화에 등장하는 음식인 '짜파구리(Ram-don)'의 조리법을 찾는 검색량이 지난 1주일 동안 전 세계에서 400% 이상 증가했다.

짜파구리를 가장 많이 검색한 나라는 덴마크였고, 그다음으로 미국·캐나다·싱가포르·호주 등 순이었다.
구글 검색도 '기생충' 열풍…통역사·짜파구리도 인기 검색어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