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트 슈뢰더 바이낸스 글로벌 성장 부서 신임 부사장(사진=바이낸스)

매트 슈뢰더 바이낸스 글로벌 성장 부서 신임 부사장(사진=바이낸스)

세계 최대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가 글로벌 성장 부서 신임 부사장으로 우버 출신 매트 슈뢰더(사진)를 영입했다. 슈뢰더 부사장은 향후 바이낸스의 글로벌 운영과 서비스 확장을 이끌 예정이다.

슈뢰더 부사장은 2013년부터 우버의 다양한 분야에서 지도부 역할을 맡았으며 최근까지 글로벌 드라이버, 안전 및 시장 프로그램 제품 운영 책임자로 일했다.

슈뢰더 부사장은 “세계에는 은행 계좌조차 만들 수 없는 환경에 놓인 사람들이 많다. 암호화폐가 이러한 사람들에게 금융시장에 접근할 수 있게 해 삶의 질을 끌어올릴 것”이라며 “바이낸스와 협력해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창펑 자오 바이낸스 최고경영자(CEO)는 “슈뢰더 부사장 신산업 분야 공유경제의 선두주자 우버에서 유사한 도전을 많이 했다”며 “슈뢰더 부사장이 팀에 합류해 든든하다. 우버에서 했던 것처럼 바이낸스의 미래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김산하 한경닷컴 기자 sanha@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