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와 SK브로드밴드는 14일 서울 KT 광화문빌딩에서 '어드레서블(Addressable) TV 광고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어드레서블 TV 광고는 인터넷TV(IPTV)에서 가구별로 시청 이력과 관심사 등에 따라 맞춤형으로 송출되는 방송 광고 기술을 일컫는다.

이를 활용하면 표적화(Targeting)와 효과 분석이 가능해 TV 방송 광고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다.

양사는 실시간 채널 표적화 광고 서비스를 기준으로 어드레서블 TV 광고에 대한 기술 표준화와 상품 개발도 진행할 계획이다.

또 양사는 매체 운영 노하우를 결합해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할 방침이다.

송재호 KT 미디어 플랫폼사업본부장은 "광고주의 다양한 니즈를 반영해 광고 상품을 발굴했다"며 "앞으로도 TV 방송 광고 시장 효과를 높일 수 있는 방법을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KT·SKB, 가구별 맞춤형 광고 사업 협력 MOU 체결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