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인플루언서 검색' 정식 개시…생활·음식 등 10개 분야

네이버는 창작자 검색 서비스 '인플루언서 검색'을 정식 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정식 서비스에서는 비공개 시범 서비스 기간에 진행했던 미용·여행뿐 아니라 생활·음식·게임·패션·스포츠·자동차·육아·반려동물 등 총 10개로 분야를 확장했다.

다음 달 2일부터는 300명 이상 팬을 보유한 창작자를 대상으로 '인플루언서 홈'에 광고를 붙일 수 있게 할 방침이다.

김승언 아폴로 CIC 대표는 "다양한 경험과 지식을 가진 창작자들이 계속해서 많은 사용자를 만나고, 새로운 온라인 비즈니스의 기회도 만들 수 있도록 네이버의 기술과 플랫폼을 이용한 지원과 시도를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