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업이익은 19.7% 줄고, 당기순이익은 적자 전환

GC녹십자는 연결재무제표 기준 지난해 매출이 1조3천697억원으로 전년보다 2.6%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2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403억원으로 전년보다 19.7% 줄었고, 당기순이익은 적자 전환했다.

GC녹십자는 주력인 혈액제제와 백신, 소비자헬스케어 사업 부문 등 내수에서 고른 매출 성장세가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GC녹십자의 국내 매출은 전년 대비 3% 늘어났다.

부문별로는 혈액제제 사업의 매출 규모가 2.2% 증가했고, 백신과 소비자헬스케어 사업 부문은 각각 15%, 23% 성장하며 전체 외형 성장을 이끌었다.

독감백신은 내수와 수출 모두 견조한 실적을 내며 33.5%의 높은 성장세를 보였다.

회사 측은 "수익성 변동이 컸던 이유는 연구개발비 등 판매관리비가 전년 대비 12.3% 증가했고, 영업 외 항목에서 금융 자산 평가손실 등 일회성 비용이 발생하면서 연간 순이익에 영향을 미쳤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GC녹십자엠에스는 주력 사업의 견실한 성장으로 수익성 개선을 이뤄냈다.

현장진단(POCT), 혈액투석액 사업분야가 성장을 지속하며 지난해 매출이 전년보다 9% 오른 941억원을 기록했다.

계열사도 외형 성장을 이어갔다.

GC녹십자웰빙은 지난해 매출이 전년 대비 24.2% 상승한 669억원을 기록했다.

주사제와 건강기능식품 사업 성장이 매출을 견인했다.

같은 기간 연구개발비용은 24% 늘었다.

GC녹십자랩셀은 지난해 매출이 전년보다 14.4% 늘어난 579억원을 기록하며 견조한 성장세를 이어갔다.

GC녹십자 관계자는 "사업 성장을 위한 연구개발 투자 확대 기조를 이어가고 원가 절감 등 경영 효율화를 통해 수익성을 개선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   │ 당기실적│ 전기실적│ 전기대비│ 전년동기│전년동기│
│   │ (19년 4 │ (19년 3 │ 증감률(%│ 실적 │대비증감│
│   │ 분기) │ 분기) │ ) │ (18년 4 │ 률(%) │
│   │ │ │ │ 분기) │ │
│   │ │ │ │ │ │
├────┬───┼─────┼─────┼─────┼─────┼────┤
│ 매출액 │ 당해 │ 353,584 │ 369,691 │ -4.4% │ 346,664 │ 2.0% │
│ ├───┼─────┼─────┼─────┼─────┼────┤
│ │ 누계 │1,369,709 │1,016,126 │ - │1,334,878 │ 2.6% │
├────┼───┼─────┼─────┼─────┼─────┼────┤
│영업이익│ 당해 │ -17,317 │ 36,558 │ 적자전환 │ -5,618 │-208.2% │
│ ├───┼─────┼─────┼─────┼─────┼────┤
│ │ 누계 │ 40,255 │ 57,571 │ - │ 50,151 │ -19.7% │
├────┼───┼─────┼─────┼─────┼─────┼────┤
│ 당기 │ 당해 │ -24,603 │ 22,425 │ 적자전환 │ -2,930 │-739.6% │
│ 순이익├───┼─────┼─────┼─────┼─────┼────┤
│ │ 누계 │ -11,288 │ 13,316 │ - │ 34,250 │적자전환│
└────┴───┴─────┴─────┴─────┴─────┴────┘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