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감콘텐츠 중소·벤처기업 지원…내달 12일까지 투자운용사 모집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가상현실(VR)과 증강현실(AR) 등 실감콘텐츠 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올해 320억원 규모의 디지털콘텐츠 펀드를 조성하기로 했다.

사업공고명은 '한국모태펀드 2020년 1차 정시 출자사업 계획 공고'로, 13일부터 다음 달 12일까지 투자운용사를 모집한다.

조성 규모는 정부가 올해 예산과 재투자 등을 통해 220억원을 출자하고, 100억원 이상의 민간 출자를 유도할 방침이다.

과기정통부는 이 펀드를 VR·AR·MR(혼합현실)·홀로그램·컴퓨터그래픽스(CG)·시각특수효과(VFX)와 5G·인공지능(AI)·사물인터넷(IoT) 등 4차 산업혁명 핵심기술을 융합한 실감콘텐츠 관련 중소·벤처기업에 60% 이상 투자하도록 할 방침이다.

특히 특정한 조건을 만족하는 인수·합병(M&A) 목적의 투자도 약정총액의 20% 내에서 주목적 투자로 인정할 방침이다.

과기정통부는 이번 펀드가 자금 조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감콘텐츠 분야 중소·벤처기업의 성장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펀드 운용사 모집 공고는 한국벤처투자 홈페이지(http://www.k-vic.co.kr/notice)에서 확인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한국벤처투자 담당자(02-2156-2079)를 통해 안내받을 수 있다.

과기정통부, 올해 320억원 디지털콘텐츠 펀드 조성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