넵튠 '미니막스 타이니버스', 유저가 광고 기부 '훈훈'

넵튠의 모바일 전략게임 '미니막스 타이니버스'가 유저로부터 무료 광고를 기부받았다.

넵튠에 따르면 설 연휴 전 '미니막스 타이니버스'의 한 유저가 성신여대 4거리 근처 옥외 광고판을 통해 광고를 무료로 해주겠다는 제안을 해왔다. 개발사 님블뉴런측은 처음 받아보는 무료 광고 기부라 얼떨떨했지만, 사실을 확인 후 부랴부랴 시안을 제작해 전달했다.

이후 2월 초부터 해당 옥외판에 '미니막스 타이니버스'의 광고가 진행되기 시작했다. 이 광고는 약 2달 간 노출될 예정이다.

님블뉴런측은 "정말 감사하고 또 감사한 일"이라며 "미니막스 타이니버스를 더욱 재미있는 게임으로 만들어 나가는 것으로 기대와 마음에 보답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서동민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