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토로라 '레이져'/사진제공=모토로라

모토로라 '레이져'/사진제공=모토로라

모토로라가 위아래로 접히는 폴더블폰 '레이저'를 다음 달 6일 북미에 출시한다.

22일(현지시간) 외신에 따르면 모토로라는 당초 이달 9일로 출시일을 잡았다가 내달 6일로 출시일을 변경했다. 레이저의 폴더블 디스플레이를 공급하는 중국 BOE의 기술적 결함이 영향을 미쳤다.

레이저는 과거 피처폰 시절 모토로라의 동명 히트작을 클램셸(조개껍데기처럼 위아래로 접히는) 형태의 폴더블 스마트폰으로 리부트한 제품이다.

레이저의 사전 주문은 북미에서 이달 26일부터 가능하다. 가격은 1500달러다. 모토로라 홈페이지나 레이저를 독점 공급하는 버라이즌을 통해 사전 주문할 수 있다.

모토로라는 다른 국가에서의 출시일은 나중에 발표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