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바이오팜은 21일 수면장애 치료제 수노시(성분명 솔리암페톨)가 유럽 의약청(EMA)의 판매 허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솔리암페톨은 유럽에서 성인 기면증 환자, 성인 수면무호흡증 환자들의 각성 상태를 개선하고 주간 졸림증을 완화하는 치료제로 승인됐다. 솔리암페톨은 수면무호흡증으로 인한 과도한 주간 졸림증을 개선하는 유일한 치료제로 허가를 받았다.

SK바이오팜은 솔리암페톨의 발굴 및 임상 1상 시험을 마친 후 재즈파마슈티컬스에 기술수출했다. 재즈파마슈티컬스는 지난해 미국에서도 FDA 허가를 받아 출시했다. 이 회사는 올해 중반 독일을 시작으로 2021년 초까지 프랑스와 영국에 솔리암페톨을 순차적으로 출시하겠다는 계획이다. 주요 우울장애(MDD)으로 인한 주간졸림증 환자를 대상으로 한 추가 임상을 실시할 계획이다.

조정우 SK바이오팜 사장은 "앞으로 자체 개발뿐 아니라 재즈파마슈티컬스와의 협업과 같은 우수한 파트너십 추진으로 혁신 신약을 꾸준히 출시하겠다"고 말했다.

박상익 기자 dir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