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투 "셀트리온, 고성장 지속 기대…'매수'"

하나금융투자는 21일 셀트리온에 대해 지난해 4분기 사상 최대 매출액 달성과 함께 고성장을 이어갈 것으로 예상하며 기존 목표주가 23만3천원과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선민정 연구원은 "작년 4분기 연결 매출액을 전년 동기보다 41% 증가한 3천411억원, 영업이익을 185% 증가한 1천254억원으로 추정한다"며 "셀트리온헬스케어로 공급한 바이오시밀러 항체의약품 규모는 각각 327억원, 1천838억원으로 작년 분기 중 최대 규모"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셀트리온은 5만ℓ가 증설된 1공장에서 연말에 램시마SC와 트룩시마를 생산해 공급하기 시작했다"며 "올해 공장 생산능력(캐파)과 가동률 증가로 고성장은 의심할 여지가 없다"고 평가했다.

다만 그는 "이러한 기대감이 이미 주가에 반영돼 주가는 12개월 선행 주가수익비율(PER) 40∼50배 사이 구간에 닫힌 상황"이라며 "주가가 상승하려면 현재 주가에 반영되지 않은 모멘텀이 발생해야 한다"고 진단했다
이어 "트룩시마가 미국 시장에서 얼마나 빨리 점유율을 확대하는지, 램시마 SC가 유럽 시장에서 얼마나 많이 팔리느냐가 올해 투자 포인트"라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