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 도매 의류 중개 플랫폼 ‘링크샵스’, 고집배송 출시

동대문 도매 의류 중개 플랫폼을 운영하는 링크샵스가 인터넷 쇼핑몰들의 사입부터 고객 배송까지 책임지는 풀필먼트 서비스 ‘고집배송’을 선보였다고 20일 밝혔다.

고집배송은 상품 사입부터 검수·검품, 재고·물류관리, 포장·배송 업무까지 풀필먼트에 관련된 모든 서비스를 쇼핑몰에 제공하는 것이다.

링크샵스를 이용하는 쇼핑몰은 실시간 재고 관리, 정산과 회계 업무까지 편리하게 이용하면서 시간과 비용을 절감하고 상품기획과 마케팅에 더 집중 할 수 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운영 간소화로 쇼핑몰 이용자도 더 빨리 물건을 받아 볼 수도 있다.

링크샵스는 평균 10년 이상 경력을 보유한 동대문 최대 규모의 사입팀 30여명을 보유하고 있고 풀필먼트를 위한 물류 창고와 화물 배송도 운영 중이다. 이를 기반으로 평일 밤 23시 이전 주문 건에 대해서는 5시간 이내 사입부터 배송까지 가능하다.

링크샵스는 동대문 의류 도매 시장의 정보기술(IT)화를 위해 앱 서비스, 카드 결제 도입, 화물 배송 등 다양한 서비스를 잇따라 선보였다. 지난해 이커머스 풀필먼트를 시작한 ‘마이창고’와 업무제휴 협약을 맺었고 지난해 11월부터는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API(애플리케이션 프로그램 인터페이스) 연동을 통해 풀필먼트 서비스를 일부 시작하며 ‘고집배송’ 서비스를 준비했다.

서경미 링크샵스 대표는 “동대문 시장을 IT기술로 혁신하고 더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 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했다.

김남영 기자 nyki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