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스터디벤처스, 아이돌봄 스타트업 ‘째깍악어’에 투자

스마트스터디의 사내 벤처캐피탈 스마트스터디벤처스는 아이돌봄 스타트업(초기 벤처기업) ‘째깍악어’의 시리즈A 투자에 참여했다고 15일 밝혔다. 째깍악어는 이번 투자로 50억원을 모았다.

째깍악어의 주력 사업은 모바일 앱(응용 프로그램)을 통한 아이돌봄 교사-부모 매칭 서비스 플랫폼이다. 누적 돌봄 시간, 부모·교사 회원 수 기준 국내 시장점유율 1위를 달성했다. 이외에도 돌봄 서비스 공간사업, 놀이프로그램 운영 등의 신규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이현송 스마트스터디벤처스 대표는 “째깍악어는 핑크퐁으로 대표되는 스마트스터디 콘텐츠가 오프라인 접점을 확대해나가는 데 많은 도움을 줄 수 있는 파트너”라고 말했다.

김희정 째깍악어 대표는 “째깍악어의 검증된 선생님과 놀이콘텐츠가 전 세계 유튜브 구독자 4800만명 이상을 보유한 스마트스터디의 방대한 유저 풀과 만나 큰 성장의 기회를 얻게 됐다”고 밝혔다.

윤희은 기자 sou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