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렉소(4,650 -3.33%)는 캐나다 바이오닉의 팔 재활로봇인 인모션 수입허가를 받았다고 14일 발표했다. 이 제품의 국내 독점 판매권은 큐렉소가 갖고 있다.

인모션은 팔 마비나 기능저하 환자를 위해 개발된 재활 훈련용 로봇이다. 20여개 나라 200여곳의 병원에서 제품을 활용하고 있다. 환자는 로봇팔(Arm)에 팔을 지지하고 화면을 보며 증상과 상태에 따라 적절한 강도의 치료를 받을 수 있다.

큐렉소는 자체 개발제품인 보행재활로봇 모닝워크와 함께 인모션을 판매할 수 있게 되면서 팔 다리 재활 라인업을 구축했다. 이재준 큐렉소 대표는 "로봇재활 토털라인업을 구축해 국내 재활시장을 더욱 활성화시킬 수 있는 모멘텀이 될 것"이라고 했다.

이지현 기자 bluesk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