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신년사
[신년사] 방준혁 넷마블 의장 "본업인 게임에서 경쟁력 갖추자"

방준혁 넷마블(88,600 -1.01%) 의장이 새해 경영 목표를 '강한 넷마블, 건강한 넷마블'로 정하고 임직원들에게 경쟁력을 갖춰달라고 당부했다.

2일 넷마블에 따르면 방 의장은 이날 시무식에서 "지난 몇 년 간 조직 문화개선 등 '건강한 넷마블'은 정착이 잘 이뤄져왔다"고 밝히며 이같이 강조했다.

이어 방 의장은 "올해는 업(業)의 본질인 게임사업에서 확실한 경쟁력을 갖춰 강한 넷마블도 완성될 수 있도록 다들 같이 노력해달라"고 주문했다.

넷마블은 올해 '세븐나이츠' IP(지적재산권)을 이용한 신작 '세븐나이츠 레볼루션'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 또한 올해 1분기 내 'A3:스틸얼라이브'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 밖에 1조7400억원을 투자해 인수한 웅진코웨이 사업에 넷마블의 인공지능(AI), 클라우드, 빅데이터 등 정보기술(IT)과 운영 노하우를 접목해 사업 외연을 확장시킬 계획이다.

최수진 한경닷컴 기자 naiv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