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블록72

사진=블록72

디지털 자산화 프로토콜 STP(Standard Tokenization Protocol) 네트워크가 국내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코인원에 상장한다고 17일 밝혔다.

STP 네트워크는 누구나 손쉽게 자산을 국제적으로 호환 가능한 방식으로 토큰화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

STP 네트워크는 글로벌 컨성팅 기업 블록72가 운영하고 있다. 자체 암호화폐 STPT를 통해 블록체인 프로젝트가 지역별 법률 준수, 사업확장 및 마케팅 컨설팅을 받을 수 있도록 도와준다.

마이크 첸 STP 네트워크 최고경영자(CEO)는 "코인원 원화마켓 상장은 STP 네트워크의 주요 이정표 중 하나"라며 "원화마켓 상장으로 보다 나은 유동성을 확보하고 블록72의 실제 사업과 연계해 프로젝트 가치를 끌어올리고 지속적 수요처를 만들어가고자 한다"고 말했다.

김산하 한경닷컴 기자 sanha@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