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맥스소프트 사장에 이형배

티맥스소프트는 4일 이형배 전 팔로알토네트웍스 코리아 대표(사진)를 신임 사장으로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이 신임 사장은 한국 BMC 소프트웨어 영업총괄 본부장, 한국오라클 테크놀로지사업부 부사장 등을 지냈다. 그는 “25년 동안 다양한 글로벌 정보기술(IT) 기업에서 쌓아온 노하우를 활용해 티맥스소프트의 혁신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이 신임 사장은 내년 3월 정기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거쳐 대표이사로 취임할 예정이다.

김주완 기자 kjwa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