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세돌 9단 마지막 대국 상대로 지목
알파고와 붙었던 이세돌, NHN 바둑AI '한돌'과 은퇴 대국

구글 딥마인드가 개발한 바둑 인공지능(AI) 알파고와 대결해 화제를 모았던 이세돌 9단이 이번에는 은퇴 대국으로 NHN이 자체 개발한 바둑 AI '한돌'과 맞붙는다.

NHN은 3일 '바디프랜드 브레인마사지배 이세돌 VS 한돌'의 주최 및 주관사로 참여한다며 이같은 내용을 밝혔다.

NHN·K바둑·SBS가 주최·주관하는 이세돌 9단과 한돌의 대국은 총 3국에 걸쳐 진행된다. 이달 18~19일 양재 도곡타워 바디프랜드 본사에서 두 차례 대국이 열리고 마지막 대국은 21일 이 9단의 고향인 전남 신안군 엘도라도 리조트에서 진행된다.

K바둑과 SBS는 전체 대국을 생중계할 계획이다. K바둑은 3국 모두 오후 12시부터 대국 종료 시까지 생방송을 진행하며 SBS는 1·2국은 12시10분, 3국은 오후 1시30분부터 방송한다.

이 9단에 맞설 한돌은 NHN이 2017년 12월 선보인 바둑 AI 프로그램이다. 1999년부터 '한게임 바둑'을 서비스하며 축적해온 방대한 데이터를 바탕으로 개발했다.

한돌은 올해 1월 신민준 9단, 이동훈 9단, 김지석 9단, 박정환 9단, 신진서 9단과의 릴레이 대국인 '프로기사 톱5 vs 한돌 빅매치'에서 전승을 거뒀다. 8월에는 '2019 중신증권배 세계 AI 바둑대회'에 참여해 처음으로 참가한 세계 AI 바둑대회에서 3위에 올랐다.

NHN 관계자는 "토종 기술로 개발한 한돌로 국내 바둑 시장 저변 확대와 AI 산업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수진 한경닷컴 기자 naiv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