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수한 항암효과 가진 차세대 수지상세포 제조방법 특허
파미셀(7,740 -1.40%)은 ‘진세노사이드 Rg3를 유효성분으로 포함하는 차세대 수지상세포로의 성숙화 유도용 조성물 및 이를 이용한 차세대 수지상세포 제조방법’에 대한 특허를 취득했다고 2일 밝혔다.

파미셀은 이미 항암면역세포치료제 제조를 위해 ‘조혈줄기세포를 수지상세포로 분화’ 시키는 특허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특허는 ‘기존 수지상세포와 달리 혈액내 1% 이하로 존재하며 강력한 항원 소개기능을 갖는 것으로 알려진 특별한 형태의 수지상세포를 분화 및 증식시켜 수지상세포 기반 차세대항암면역치료백신을 제조하는 기술에 관한 것이다.

파미셀은 임상 1상 시험계획 승인을 위해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신청한 전립선암과 난소암 치료제에 이번 특허 기술을 적용했다고 밝혔다.

파미셀 관계자는 "이번 특허 취득으로 파미셀이 개발하는 셀그램-디씨(Cellgram-DC)가 암치료를 위한 다양한 파이프라인으로 확장 가능한 플랫폼 기술로 자리매김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예진 기자 ac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