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이 핀크, KDB산업은행과 함께 자사 가입자에게 최대 연 5%의 금리를 제공하는 ‘KDB X T 하이파이브(high5) 적금’을 30일 내놨다.

이 상품의 기본 금리는 연 2%다. SK텔레콤의 고객은 연 2%의 고객 우대금리가 추가로 붙는다. 여기에 5만원 이상의 요금제를 쓰거나 핀크 앱(응용프로그램)에서 개설한 산업은행 계좌로 통신비를 자동 이체하면 연 1% 금리가 다시 추가된다. 납입 가능 금액은 월 1만원부터 20만원까지, 만기는 1년 혹은 2년이다.

이번 상품은 SK텔레콤이 대구은행과 손잡고 지난 5월 출시한 ‘T 하이파이브(high5) 적금’의 후속작이다. 연 5% 금리를 제공하는 ‘T 하이파이브(high5) 적금’은 나온지 4개월만에 9만명의 가입자를 유치했다. 최대 납입 가능 금액은 월 15만원이다. 이 상품과 ‘KDB X T 하이파이브(high5) 적금’을 동시에 가입하면 연 5% 금리 혜택을 월 35만원까지 받을 수 있다.

SK텔레콤은 다음달 30일까지 가입하는 고객 가운데 추첨으로 1000명을 선정해 연 1% 금리에 해당하는 캐시백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최한종 기자 onebel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