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통3사 '아이폰11 시리즈' 18일 예약판매 돌입
아이폰11 99만원대부터…이통사별 다양한 프로모션
아이폰 11시리즈 / 사진 = 애플 제공

아이폰 11시리즈 / 사진 = 애플 제공

이동통신 3사의 '아이폰11'시리즈 예약판매가 시작됐다.

이동통신사 3사는 18일부터 24일까지 일주일 동안 애플의 최신형 스마트폰 '아이폰11' 시리즈에 대한 예약판매를 진행한다.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3사는 공식 홈페이지 및 오프라인 대리점 등에서 아이폰11(64GB·128GB·256GB), 아이폰11프로 및 아이폰11프로 맥스(64GB·256GB·512GB) 등에 대한 예약 판매를 진행하고 있다.

우선, SK텔레콤은 전국 SK텔레콤 공식인증대리점, 공식 온라인몰, 11번가 등에서 예약판매를 시작했으며 25일 정식 출시한다. 제휴 카드로는 'KB T 프리미엄카드', '뉴 SKT 우리카드' 등이 있다.

공식 온라인몰 T월드다이렉트를 통해 예약 구매한 고객에게는 추가 사은품과 특별한 혜택이 제공된다. △애플 정품 실리콘 케이스 △애플 정품 클리어 케이스 △에어팟 3만원 할인쿠폰 △스타벅스 2020년 다이어리 △제이버드 블루투스 이어폰 △캐로타 3in1 고속 무선충전 패드 가운데 하나를 고를 수 있다.

KT 역시 전국 KT 매장 및 공식 온라인몰인 KT샵에서 아이폰11 시리즈 3종에 대한 사전예약을 진행하고 있다. 단말 교체 프로그램인 'KT 슈퍼체인지'와 'KT 슈퍼렌탈'로 고객 부담을 낮추겠다는 입장이다.

아울러, KT는 사전예약 고객에 한해 '해외 데이터 로밍 5일' 쿠폰 및 '아이클라우드 1년' 무료 혜택을 제공한다.

LG유플러스도 18일부터 전국 LG유플러스 매장과 공식 온라인몰에서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 LG유플러스는 신형 아이폰 예약가입 후 구매하는 고객에게 2세대 에어팟을 25% 할인가에 구매할 수 있도록 관련 쿠폰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공식 온라인몰에서 구매하면 △모토로라 무선 블루투스 이어폰 △카카오 에어팟2 실리콘 케이스, 동시충전 케이블, 파우치 등 애플 액세서리 세트 △파우트 핸즈3 고속 무선충전 마우스패드 △프리디 플렉스 고속 무선충전패드 △엘라고 M2 스마트폰 거치대 등 5종 중 택 1종을 증정한다.

아이폰11 프로와 프로 맥스는 애플 제품으로는 처음으로 3개(초광각·광각·망원)의 렌즈를 탑재했다. 아이폰11은 퍼플·그린·옐로·블랙·화이트·레드 등 6가지 색상으로, 아이폰11 프로와 아이폰11 프로 맥스는 골드, 스페이스 그레이, 실버, 미드나이트 그린 등 총 네 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아이폰11이 99만원부터, 아이폰11 프로는 137만5천원부터, 아이폰11 프로 맥스는 152만9천원부터 시작한다. 아이패드 7세대는 59만4천원부터, 애플워치5는 63만8천원부터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