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 오브 듀티 모바일(Call of Duty: Mobile)'이 10월 1일 국내 공식 출시 이후 일주일 만에(10월 7일 기준) 등록 유저 100만명을 돌파했다. 콜 오브 듀티: 모바일은 한국 애플 앱스토어와 구글플레이에서 각각 10월 1일, 10월 6일에 인기 앱/게임 카테고리 1위를 차지했다. 또한 구글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 출시된 모바일 1인칭 또는 3인칭 액션 게임 중 가장 빠르게 다운로드 수를 올리며10월 4일 전 세계 3500만 다운로드를 돌파했다.

구글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다운로드 가능한 콜 오브 듀티: 모바일은 '콜 오브 듀티' 시리즈의 맵, 모드, 무기, 캐릭터를 모바일에서 실감나는 1인칭 액션으로 구현한 인기 게임이다. 이번 게임은 액티비전 퍼블리싱과 협력해 텐센트게임즈 산하 티미스튜디오(TiMi Studios)가 개발했으며, 물리 기반 렌더링(PBR, Physically-Based Rendering)과 HDR(High-Dynamic Range) 등의 첨단 기술을 사용해 플레이어에게 더욱 몰입감 있는 플레이 경험을 선사하는 것이 특징이다.

콜 오브 듀티: 모바일은 게임 출시를 기념해 10월 14일까지 라이브 방송 론칭 파티를 진행한다. 보겸TV, 우왁굳, 풍월량 등 인기 게임 유튜버들이 라이브 스트리밍이나 녹화 방송을 통해 직접 콜 오브 듀티®: 모바일 플레이를 선보일 예정이다.



서동민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