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독학술대상에 김동현 교수

한독과 대한약학회가 공동 제정한 제50회 한독학술대상 수상자로 김동현 경희대 약학대학 교수(사진)가 선정됐다. 약학분야 연구 의욕을 고취하기 위해 제정된 이 상은 뛰어난 연구 성과로 약학 발전에 이바지한 연구자에게 수여된다. 김 교수는 장내세균군집의 역할이 거의 알려지지 않았던 35년 전 연구를 시작해 ‘장내세균의 생리활성’에 대한 연구를 지속하며 국내 장내미생물학을 선도하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