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라우드 펀딩 플랫폼 와디즈가 누적 펀딩액 2000억원을 넘어섰다고 8일 발표했다. 지난 1월 누적 펀딩액 1000억원을 달성한데 이어 불과 9개월만에 두배 규모를 이뤘다.
와디즈, 누적펀딩액 2000억원 돌파

올 1월부터 이달까지 모집한 액수만 1000억원이다. 와디즈측은 연말까지 총 1600억원을 웃돌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현재 와디즈 회원수는 150만명선으로 월 이용자는 770만명에 이른다. 연 평균 250%의 성장률을 기록하며 매해 2,3배 성장하고 있다. 와디즈 측은 이같은 추세가 이어진다면 내년 펀딩액이 5000억원에 이를 것으로 기대했다.

누적 프로젝트 오픈건수는 지난 8월 1만건을 돌파했다. 지금까지 1만개가 넘는 스타트업 관련 프로젝트를 선보였다. 매달 700여개의 프로젝트가 배출되고 있다.

신혜성 와디즈 대표는 “지난 7년간 자금이 필요한 스타트업과 투자자를 연결하며 창업생태계를 만들어 왔다”며 “사막같은 스타트업 투자시장에서 모험자본을 더욱 활성화시켜 기업들이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겠다”고 전했다.

조수영 기자 delinew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