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월드 MMORPG '달빛조각사', 일러스트 첫 공개

카카오게임즈가 준비 중인 2019년 하반기 최고 기대작, 모바일 신작 '달빛조각사'가 아트워크 공개를 통해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냈다.

카카오게임즈(각자 대표 남궁훈, 조계현)는 14일 엑스엘게임즈(각자 대표 송재경, 최관호)가 개발 중인 오픈월드 MMORPG '달빛조각사'의 아트워크를 최초 공개했다.

'달빛조각사'는 누적 독자 수 500만의 인기 판타지 소설 '달빛조각사' IP를 기반으로 한 신작으로, 원작 속 방대한 세계관과 독특한 콘텐츠를 그대로 구현해 이용자들이 마치 소설 속 가상 현실 게임 '로열로드'에 접속한 것 같은 느낌을 받을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특히, '달빛조각사'는 '바람의나라', '리니지', '아키에이지' 등으로 온라인 MMORPG의 시대를 연 송재경 대표와 초기 '리니지' 개발을 주도한 김민수 이사가 직접 제작에 나선 첫 모바일 MMORPG로, 원작 속 '로열로드'를 즐기고 싶던 독자뿐만 아니라 MMORPG를 사랑하는 게임 이용자들의 관심까지 모으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3종의 '달빛조각사' 아트워크는 소설 속에서 주인공 '위드'가 최초로 사냥을 경험하는 장소인 '여우 평원'과 '로열로드' 속 대륙의 10대 금역 중 한 곳인 '황무지', 그리고 '전설의 달빛조각사'라는 직업을 얻게 되는 '리트바르 마굴'의 모습을 담고 있다. 몽환적으로 묘사된 아트워크들은 '달빛조각사'의 방대한 스케일을 자랑하면서 동시에 위대한 모험의 서막을 느끼게 해 게임에 대한 이용자들의 궁금증을 자극한다.

카카오게임즈가 선보일 모바일 신작 '달빛조각사'는 2019년 하반기 출시를 목표로 준비 중이다.

오픈월드 MMORPG '달빛조각사', 일러스트 첫 공개

오픈월드 MMORPG '달빛조각사', 일러스트 첫 공개



서동민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dmseo80@gametoc.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