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그라운드 모바일', 1년만에 국내 유저 1500만 돌파

펍지주식회사(대표 김창한)가 모바일게임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한국 출시 1주년을 맞아 신규 콘텐츠 업데이트 및 다양한 유저 이벤트를 선보인다.

글로벌 월 이용자 수(MAU) 1억 명 돌파로 전 세계 팬들의 높은 관심을 입증한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은 지난해 5월 한국에 출시됐으며, 이후 1년 만에 국내 가입자 수 1500만 명을 기록했다. 1년간 국내에서만 총 2억 5천만여 시간 및 1억 3천만 회 이상 플레이됐다. 유저들의 총 이동 거리는 15억5천만 킬로미터(km), 킬 수는 12억 4천만 회이며, 팀원을 9천 7백만 회 이상 살렸다.

펍지주식회사는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1주년을 맞아 '로얄패스 시즌 7'을 17일 오픈한다. 다양한 군사 컨셉의 스킨이 포함된 신규 로얄패스 보상 및 미션이 추가된다.

더불어 국내 유저들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다양한 1주년 이벤트를 기획했다. 6월 11일까지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에 접속하는 유저 전원에게 '행운 치킨 패키지 1개'를 매일 지급한다. 해당 패키지를 통해 치킨 이벤트 아이템 100% 획득과 함께 슈퍼 웨이브-SCAR-L 총기 스킨(영구제), 스페셜 상자/미스터리 상자 교환권 조각, 은 조각, 배틀그라운드 포인트(BP) 등을 랜덤으로 받을 수 있다.

또 5월 28일까지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접속 후 인게임 미션을 수행하면 '샌드위치 아이템'도 획득 가능하다. 매일 샌드위치 획득 미션으로 스페셜 상자 교환권 조각 1개를 받을 수 있고, 샌드위치를 모아 옥수수세트와 옥수수탈(7일제), 토마토 스킨-프라이팬(7일제) 등으로 교환할 수 있다.



백민재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beck@gametoc.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