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에 영감 주는 예술, 예술을 완성하는 기술' 슬로건
압도적 성능·정제된 디자인 강조…차별화된 마케팅 지속
LG전자, 'LG 시그니처' 글로벌 디지털 캠페인 진행

LG전자가 초프리미엄 가전 'LG 시그니처'를 알리기 위한 새로운 글로벌 디지털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새로운 캠페인 슬로건은 '기술에 영감 주는 예술, 예술을 완성하는 기술(Art inspires technology. Technology completes art)'이다.

LG전자는 북미를 시작으로 독일, 호주 등 LG 시그니처 론칭한 주요 국가에서 순차적으로 이어간다. 새 캠페인은 세 편의 영상을 통해 TV, 냉장고, 세탁기의 본질을 보여준다.

올레드 TV 편은 빛의 움직임을 이용해 다른 제품과는 비교할 수 없는 화질과 디자인을 예술적으로 표현했다. 냉장고 편은 냉기의 움직임을 형상화해 냉장성능과 노크온 매직스페이스 기능을 강조했다. 세탁기는 물줄기의 움직임을 섬세하게 조절하는 모습으로 센텀 시스템의 우수성을 알렸다.

이해웅 LG전자 글로벌마케팅센터장(부사장)은 "LG 시그니처가 추구하는 진정한 프리미엄 철학을 글로벌 고객들에게 전달하기 위해 차별화된 마케팅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윤진우 한경닷컴 기자 jiinwo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